알레르기 질환이 있는 아이를 위한 생활 관리 요령 > 건강칼럼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서울시한의사회

알레르기 질환이 있는 아이를 위한 생활 관리 요령

페이지 정보

서울지부 2014.06.12 13:36

본문

알레르기성 비염과 천식이 있는 아이를 위한 생활환경

1. 집먼지 진드기, 곰팡이, 꽃가루, 동물의 털과 비듬, 바퀴벌레 등에 노출되지 않도록 실내 환경에 신경 써야 한다. 집안을 청결하게 하는 것뿐 아니라, 환기도 자주 시키고 냉난방 시설의 필터를 적절히 자주 교체해주어야 한다.
 
2. 공기청정기나 진공청소기 같은 것을 적절히 사용하는 것이 좋다. 청소를 할 때는 침대 및 소파 밑까지 구석구석 청결히 하고, 청소를 하는 동안은 아기를 잠시 쾌적한 곳에 두어야 한다. 환기는 자주 시키는 것이 좋지만, 꽃가루가 많이 날릴 때는 창문을 꼭 닫아두도록 한다.
 
3. 집먼지 진드기는 온도 25도, 습도 75%이상에서 가장 잘 번식하므로 고온다습한 것은 좋지 않다. 습도는 50~60%정도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 습도가 너무 높을 때는 제습기를 사용하여 제거해주고, 집먼지 진드기 제거 전용 청소기를 사용해도 좋다.

4. 실내에 애완동물, 털 인형은 두지 않도록 하고, 카펫은 사용을 금하는 것이 좋다. 천으로 된 소파를 사용하는 경우는 알레르기용으로 제작된 커버나 비닐 커버를 씌우는 것이 좋다.
5. 커튼, 이불, 베개 등은 자주 세탁을 하고 일광 소독을 한다. 세탁은 1 ~2주마다 55도 이상의 더운 물로 해주는 것이 좋다.

6. 아이에게 간접흡연을 하지 않게 하고, 방향제나 향이 강한 화장품도 아기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으니 주의하도록 한다.

7. 대기오염이 심각한 지역에 거주하는 경우라면 이사도 진지하게 고려해 보아야 한다. 집을 새로 지었거나 집수리를 했다면 페인트나 바닥에서 오염물질이 일정기간 배출될 수 있다. 이때는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조성하도록 노력하고, 아기를 잠시 다른 곳에서 돌보는 것이 좋다.

8. 감기에 걸리면 천식 증세가 악화될 수 있으므로 미리 감기 예방을 해야 하고, 감기에 걸리면 적극적으로 치료해준다. 찬 바람, 찬 음식도 피해야 한다.
 
9. 스트레스도 천식을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아이를 편안하게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콧물, 코막힘이 있는 어린 아이를 위한 생활 관리 요령

1. 실내 환경을 청결하게 유지한다.
공기를 맑게 유지하려면 청소, 환기를 자주 시켜야 한다. 단, 청소나 환기를 하는 동안 먼지가 날리고 찬 공기가 들어올 수 있으므로 아이는 잠시 다른 곳에 피해있도록 한다. 방안의 실내 온도는 20~22도, 습도는 50~60% 정도를 유지하는 것이 좋으며, 습도 유지를 위해서 가습기를 사용하거나 빨래를 방안에 널어놓는 것이 좋다.
 
2. 생리식염수를 코에 1~2 방울 떨어뜨린다.
코막힘이 심해서 숙면을 취하지 못하고, 모유나 분유를 먹을 때도 힘들어하는 경우에 생리식염수를 콧속에 몇 방울 넣어주면 코의 분비물을 용해시켜 코막힘을 줄여준다. 코딱지 양이 많으면 생리식염수를 넣어 물렁해졌을 때, 가정용 콧물 흡입기로 빼내도록 한다. 그러나 콧물이 있다고 해서 콧물 흡입기를 너무 자주 사용하면 오히려 콧물, 코막힘이 심해질 수 있으니, 가끔씩 꼭 필요할 때만 쓰도록 한다. 면봉으로 코를 후비는 방법은 실수로 코 점막에 상처를 줄 수 있기 때문에 권하지 않는다.
 
3. 모유나 분유 이외에도 수분을 적절히 섭취하게 한다.
아직 모유나 분유 이외의 음식에 익숙하지는 않지만, 가능하다면 끓인 물이나 보리차 같은 것을 소량씩 섭취하게 한다. 몸에 수분이 부족하면 콧속이 건조하고 가렵게 느껴지기 때문이다.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도 코막힘을 예방하는 방법이 된다.

4. 혈액순환이 잘 되게 해준다.
아기들을 너무 꽁꽁 싸매는 것은 좋지 않다. 아기의 머리와 가슴은 서늘해도 좋지만, 복부, 등, 허리, 발은 따뜻하게 해야 한다. 이불은 얼굴까지 폭 덮어 주는 일이 없도록 하고, 아기의 배나 발을 만져보아서 차가운 부위가 있으면 덮어 주거나 양말을 신겨준다.

5. 목욕은 너무 자주 시키지 않는다.
피부에 자극이 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또, 목욕 후에 물기를 재빨리 말려 주고 찬 공기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아이누리한의원 - 황만기 원장]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금지 모바일버전 상단으로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고산자로 420 (용두동,경동플라자) 420호 서울시한의사회
TEL: 02-960-0811 (代) / FAX: 02-6944-8075

COPYRIGHT SOMA.or.kr ALL RIGHTS RESERVED. 직원접속